최신연구

[김원종 교수]Therapeutic gas responsive hydrogel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조회 작성일 18-05-28 09:51

본문

Therapeutic gas responsive hydrogel

 

Junghong Park, Swapan Pramanick, Dongsik Park, Jiwon Yeo, Jihyun Lee, Haeshin Lee, Won Jong Kim*

본 연구진은 자가면역 질환에 사용할 수 있는 약물 전달 플렛폼을 개발하고자 일산화질소에 감응할 수 있는 하이드로젤을 개발하였다. 연구진이 개발한 하이드로젤은 류마티스 관절염 주변의 일산화질소를 선별적으로 제거해 자가면역 이상반응을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염증이 심한 지역의 활막액을 다량으로 흡수하면서 동시에 약물을 방출할 수 있다. 이를 구현하기 위해 일산화질소에 끊어질 수 있는 가교제를 합성하였고, 하이드로젤이 상대적으로 부푸는 정도가 3~5배 높아졌다. 살아있는 대식세포를 통해 하이드로젤의 효과를 입증하였다. 하이드로젤과 일산화질소가 만나 고분자의 틈이 벌어지고 그 사이로 물이 유입되어 실험 전보다 질량이 3배이상 증가했다. 이 사이로 약물을 넣어 병변에 주입하면 활막액이 젤 내부로 들어오면서 약물을 밀어내 치료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이러한 약물전달 플렛폼을 이용하여 류마티스관절염과 같은 질병에 치료하는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본 연구결과를 2017년 10월,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터리얼스 (Advanced Materials)에 게재되었으며, front cover image로 선정되었다.

We report a hydrogel capable of responding to nitric oxide in order to develop a drug delivery platform that can be used for autoimmune diseases. We expected that the hydrogel could selectively inhibit nitric oxide around rheumatoid arthritis to suppress autoimmune adverse events. In addition, it could absorb a large amount of synovial fluid in a highly inflammatory region while simultaneously releasing the drug. For this purpose, a crosslinker capable of reaction with NO was synthesized, and the relative degree of swelling of the hydrogel was increased by 3 to 5 times. The effect of hydrogels was demonstrated through living macrophages. When the hydrogel and NO were encountered, the gap of the polymer network were opened, the mass increased more than three times before the experiment because the water flowed in between them. When the drug is injected into the lesion, the synovial fluid enters the gel and is expected to maximize the therapeutic effect by pushing the drug. It is really expected that this drug delivery platform will be useful for the treatment of diseases such as rheumatoid arthritis. This results of this study were published in the international journal of Advanced Materials in October, 2017 and selected as front cove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